《조국에 바친 값높은 생은 조국과 더불어 영생한다.》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조국에 바친 값높은 생은 조국과 더불어 영생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1-06-18 07:39 댓글0건

본문

《조국에 바친 값높은 생은 조국과 더불어 영생한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이 명언에는 애국자의 생은 조국과 더불어 영생하게 된다는 깊은 뜻이 담겨져있다.

사람은 누구나 조국과 인민의 기억속에 영생하기를 바란다.

그러나 영생은 저절로 이루어지는것이 아니다.

영생은 사람이 조국과 인민을 위해 한생을 어떻게 살고 마치는가 하는데 따라 규정된다.

오래 산다고 하여 값높은 삶이 아니고 안락을 누리며 산다고 하여 행복한 삶이 아니며 높은 직위에 있다고 하여 영예로운 삶이 아니다.

사회적인간의 값높은 삶은 조국의 귀중함을 깊이 체득하고 조국을 열렬히 사랑하며 조국의 륭성번영을 위하여 모든것을 다 바쳐 투쟁하는데 있다.

이러한 애국자의 한생, 값높은 삶은 조국과 더불어 길이 빛나게 된다.


[출처:우리민족끼리]

Drop here!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Flagrant War Crimes Violating the International law
[정세해설]침략적 군사대결에 광분하는 미국의 실체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28일(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4일(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29일(월)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8일(목)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5일(월)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6일(월)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5일(일)
은정속에 솟아난 《향만루》
《우리 나라에서 만든 제품들이 제일입니다》
김일성광장에서새겨보는 우리 공화국의 영광스러운 력사
버마재비의 객기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9월 23일, 9월 22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4일(토)
인민들의 편의보장을 첫자리에
인기를 모으는 《청운》제품들
《사회주의승리에 대한 확고한 신심에 넘쳐 살며 투쟁해나가는것은 우리 인민의 혁명적풍모》
소박한 편지에 담겨진 화폭
Copyright ⓒ 2000-2022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