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30일(월) > 사진자료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사진자료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30일(월)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9-12-29 22:49 댓글0건

본문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 30일(월)

편집국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편집국은 북녘의 소식을 알고 싶어하고 나아가 학술연구를 위한 학자와 독자를 위해 가장 권위있는 북의 신문을 소개합니다북 바로알기 운동차원에서 북의 주요매체인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기관지인 노동신문을 사진 위주로 소개합니다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사진기사에 대해 좀 더 알고 싶으신 분은 사진 설명을 누르시면 원문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2면)
 
 

undefined
 
(3면)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4면)
 
 

undefined
 
(5면)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이 게시물은 편집국님에 의해 2019-12-29 22:58:34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조선의 진실
동방에서 첫 인민민주주의국가의 출현
도무지 리해할수없는 기형적현상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27일(금)
[축하문] 청년절경축대회 참가자들과 온 나라 청년들에게
고결한 인생관을 지니도록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27일(금)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2일(수)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2일(수)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9월 21일
어머님의 수첩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계승본) 8권 제23장 3. 타향에서 봄을 맞으면서
한편의 연극이 전하는 이야기
강연회장을 뒤흔든 녀장군의 연설
사회적폭발의 시한탄을 안고있는 자본주의사회
조선침략을 노린《운양》호사건
위대한 어머니의 목소리 천만심장을 울린다
해방된 조국에서의 첫 추석날에
조선을 리해한다면서 자신을 내세우는 무리
Copyright ⓒ 2000-2021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