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7월 4일(금) > 사진자료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사진자료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7월 4일(금)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4-07-04 04:11 댓글0건

본문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편집국에서는 북녘의 소식을 알고 싶어하고 나아가 학술연구를 위한 독자를 위해 북의 매체를 소개합니다. 북 바로알기 운동차원에서 북의 주요매체인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기관지인 노동신문을 사진 위주로 소개합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7월 4일(금)자를 소개합니다. 사진기사에 대해 좀 더 알고 싶으신 분은 사진 설명을 누르시면 관련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 편집국 

 
 
 
 

위대한 김일성동지께서 조국과 혁명,인민앞에 쌓아올리신

혁명업적을 깊이 연구체득하고 더욱 빛내여나가자

중앙연구토론회 진행

(1면)

 

주체의 사회주의를 일떠세우신 창조와 건설의 영재(2면)

 

룡성기계공장을 현지지도하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주체56(1967)년 6월

 

 

재령군 삼지강협동농장 포전에 계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주체65(1976)년 9월

 

 

강서군 청산리 농민들과 담화하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주체47(1958)년 10월

 

 

대안전기공장을 현지지도하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주체56(1967)년 10월

 

 

황해제철소 로동자들과 담화하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주체48(1959)년 9월

 

 

2.8비날론공장을 현지지도하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주체50(1961)년 10월

 

 

천리마작업반운동의 선구자인 진응원을 만나주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주체49(1960)년 10월

 

 

3대혁명붉은기쟁취운동선구자대회 참가자들을 축하해주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주체75(1986)년 11월

 

 

수도건설의 원대한 구상을 펼치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주체71(1982)년 11월

 

 

새로 만든 모내는기계를 보아주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주체63(1974)년 5월

 

어버이수령님의 불멸의 령도업적을 더 높은 생산성과로 빛내여나간다 

더 많은 주체철을 생산하기 위한 투쟁을 힘차게 벌리고있다.

보산제철소에서

(3면)

 

어버이수령님의 불멸의 령도업적을 더 높은 생산성과로 빛내여나간다

인민들이 좋아하는 질좋은 소비품을

함흥편직공장 일군들과 종업원들

(3면)

 

위대한 김일성대원수님에 대한 한없는 그리움 강산에 차넘친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 조국통일과 관련한 력사적문건에

생애의 마지막친필을 남기신 20돐에 즈음한 중앙미술전시회 개막

(4면)

 

위대한 김일성대원수님에 대한 한없는 그리움 강산에 차넘친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대원수님 서거 20돐에 즈음한 청년전위들의 맹세모임 진행

(4면)

 

재일본조선민주녀성동맹 고문대표단 도착

(4면)

 

오세안지역회고위원회대표단 도착

(4면)

 

 

▲《조국통일대원칙은 북과 남이 .공동성명을 통하여 확인하고 내외에 엄숙히 선포한 민족공동의 통일대강이다.김정일

위대한 대원수님들의 조국통일유훈을 철저히 관철해나갈 굳은 결의에 넘쳐있다.

조국통일대헌장기념탑에서

(5면)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4-07-04 04:11:54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8월 23일(일)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9월 9일(수)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6차전원회의 진행
조선전쟁에 적극 가담한 일본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9월 17일(목)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30일(일)
위대한 어버이품에 인민이 안겨산다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18일(금)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18일(금)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9월 17일(목)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제8권 제 23 장 5. 신념과 배신
[Reminiscences]Chapter 21 5. The Man rom Phyongan Province
삶의 보람은 어디에 있는가
재앙의 근원은 단호하게
행복한 사람들!
정세를 격화시키고 군비경쟁을 부추기는 망동​
[론평] 팽창되는 전범국가의 침략야망
[사설] 피해복구전역에서의 승전포성으로 위대한 우리의 일심단결을 더욱 반석같이 다지자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17일(목)
Copyright ⓒ 2000-2020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