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여정부부장 담화] 대한민국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민의 표현의 자유를 비판할 자격이 없다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김여정부부장 담화] 대한민국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민의 표현의 자유를 비판할 자격이 없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4-05-29 07:07 댓글0건

본문

대한민국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민의 표현의 자유를 비판할 자격이 없다

김여정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부장 담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성 부상이 이미 예고한대로 28일 밤부터 한국국경지역과 종심지역에 휴지장들과 오물짝들이 대량 살포되고있다.


한국보도에 의하면 우리와의 접경지역뿐 아니라 서울을 포함한 한국각지에서 휴지장과 오물짝들이 발견되였다고 한다.


한국괴뢰군대 합동참모본부는 어제 밤부터 우리가 다량의 풍선을 대한민국에 살포하고있다고 하면서 이러한 행위는 국제법을 명백히 위반한것이고 자국민의 안전을 심각하게 위협하는 행위이며 반인륜적이고 저급한 행위라고 하면서 즉각 중단하라고 고아댔다.


우리가 저들이 늘쌍 하던 일을 좀 해보았는데 왜 불소나기를 맞은것처럼 야단을 떠는지 모를 일이다.


우리가 수년동안 그리도 문제시하며 중단을 요구해왔던 너절한 물건살포놀음에 저들자신이 직접 당해보고나서야 결국 단 하루만에 백기를 들고 투항한셈이다.


저 한국것들의 눈깔에는 북으로 날아가는 풍선은 안보이고 남으로 날아오는 풍선만 보였을가?


지금 쓰레기같은 한국것들은 우리에 대한 저들의 전단살포는 《표현의 자유》라고 떠들고 그에 상응한 꼭같은 우리의 행동에 대해서는 《국제법의 명백한 위반》이라는 뻔뻔스러운 주장을 펴고있는것이다.


풍선이 날아가는 방향에 따라서 《표현의 자유》와 《국제법》이 규정되는가?


뻔뻔스러움의 극치이다.


한국족속들이라는것이 얼마나 졸렬하고 철면피한것들인가를 다시금 확인할수 있는 기회이다.


전체 조선인민이 신성시하는 우리의 사상과 제도를 헐뜯는 정치선동오물인 삐라장들과 시궁창에서 돋아난 저들의 잡사상을 우리에게 류포하려 했으며 똥개도 안물어갈 서푼짜리 화페짝과 물건짝들을 들이밀며 우리 인민을 심히 우롱모독한 한국것들은 당할만큼 당해야 한다.


께끈한 오물짝들을 주으면서 그것이 얼마나 기분더럽고 피곤한가를 체험하게 된다면 국경지역에서의 살포놀음을 놓고 표현의 자유라는 말을 감히 쉽게 입에 올릴것이 아니라는것을 알게 될것이다.


나는 오늘 다음과 같이 립장을 정리하고저 한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정부는 대한민국에 대한 삐라살포가 우리 인민의 표현의 자유에 해당되며 한국국민들의 알 권리를 보장하는것으로서 이를 당장 제지시키는데는 한계점이 있다. 대한민국정부에 정중히 량해를 구하는바이다. …》


대한민국족속들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민의 정의로운 《표현의 자유》를 빼앗을수 없다.


한국것들은 우리 인민이 살포하는 오물짝들을 《표현의 자유보장》을 부르짖는 자유민주주의귀신들에게 보내는 진정어린 《성의의 선물》로 정히 여기고 계속계속 주어담아야 할것이다.


우리는 앞으로 한국것들이 우리에게 살포하는 오물량의 몇십배로 건당 대응할것임을 분명히 한다.


 


주체113(2024)년 5월 29일


평 양(끝)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6월 30일 (일)
[편집국론평]새로운 반제자주화시대의 포문을 힘차게 연 역사적인 조러정상회담
조로정상회담을 지켜본 재미동포들의 목소리 1
6월19일 개최된 조러정상회담을 보고
[러시아 푸틴대통령글] 로씨야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년대를 이어가는 친선과 협조의 전통
[단상]조로정상회담을 지켜본 재미동포들의 목소리 3
 미국워싱턴DC행사 개최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7월 18일 (목)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건설사업을 현지에서 지도하시였다
조선은 일하면서 배우는 교육체계가 끊임없이 강화발전되는 우월한 사회주의나라
[로동신문 사설] 전당, 전민이 떨쳐나 재해성기후에 철저히 대처할 것 강조
전인민적흠모와 매혹의 분출-《우리 원수님!》
평양시가 구역, 군들의 표준약국건설을 결속
명간군 양천농장에서 새집들이 경사
공화국기발을 피로 지킨 전승세대의 넋을 영원히 안고 살자고 호소
아동집단무덤을 만들어낸 반인륜죄악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7월 17일 (수)
제재를 뚫고 솟구쳐오른 조선의 오늘
[화첩] 백두풍경
Copyright ⓒ 2000-2024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