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재미동포 신년 하례식 및 우륵 실내악단 작은 음악회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재미 | 2024년 재미동포 신년 하례식 및 우륵 실내악단 작은 음악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4-02-22 06:57 댓글0건

본문

2024 재미동포 신년 하례식 우륵 실내악단 작은 음악회


조명지 재미동포전국연합회 워싱턴DC 도시지역회장




 

 재미동포연합회가 주관한 2024재미동포 신년하례식 우륵 실내악단의 작은 음악회가 2 17 오후 6시에서 9시까지 뉴져지 팔리세이드 연회장에서 있었다. 재미련 회원 재미동포들이 초대된 신년하례식에는 멀리 카나다, 시애틀, 로스엔젤레스, 필라델피아, 워싱톤지역 여러 지역의  많은 동포분들이 참석하셨고 북측유엔대표부 일군들도 초대되었다.

 

 재미동포연합 상임고문님이 참석자들에게 환영사를 하였고 사회자가 귀빈들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

 

 신년 축하공연으로 김희련(뉴욕 New School 교수) 선생은 소해금을 연주하였으며 이준선생은 아름다운 목소리로 ‘청산에 살으리랏다’를  독창하였다.

 

 참석자들은 연회장에 마련된 풍성한 저녁만찬에서 오랫동안 만나지 못했던 해후를 즐기며 뜻깊은 시간을 갖고 새해를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

 

 2부의 우륵 실내악연주회는 현악기와 관악기로 아름답고 신나고 경쾌한 조국의 곡들을 연주하여 분위기를 한결 신이나고 아름답게 주었다.

 

 우리 모두에게 친숙한 모짜르트 세레나데는 물론 2024 새해를 힘차게 맞이하자는 진취적이고 희망차고 익숙 여러 곡들의 연주는 우리들의 가슴을 울리고 뛰게 하였다. 

 

 


 

  

 아름답고 힘찬 음악을 통해 숭고한  인간의 가치가 되살아 나는 같았고 우리들 마음속에 품고 있는 자주적이고 주체적인 조국에 대한 그리움이 되살아나는 같았다연주를 듣는 우리모두는 민족의 염원인 평화와 통일을 다함께 기원했다                                                                                                                                                                                              

  또한 변화하는 세계정세 속에서 조미관계가 어서 속히 정상화 되기를 기원하였으며, 이산가족들의 상봉이 이루어지고 조선 방문의 길이 속히 열리기를 간절히 소망했다.

 

 


 

 조선유엔대표부 일군들과도 테이블에 같이 앉아 대화를 하면서 분단된 조국의 일원이 아니라 어서 속히 통일되어 하나된 조국의 일원으로 이야기를 나누면 얼마나 좋을까 싶은 생각이 더욱 사무치게 깊어졌다.

 

 좋은 음악이야말로 사람의 감정을 부드럽게 만들어 주고 감동도 선사하여 인간의 나약함, 분열, 갈등, 파괴등을 뛰어넘어 화해와 평화 , 그리고 사랑은 물론 진취적인 도약을 다짐하게 하는 힘까지 있다는 것을 다시 한번 느꼈다.

 

 2024 갑진년에 열리는 미래는 전쟁과 갈등이 없고 평화와 희망 속에 행복과 정의가 강같이 흐르는 세상이 되기를 기원한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엘에이 동포들 비 속에서 95회 윤석열퇴진 침묵시위
미주동포들 태양절경축행사를 개최, 서로의 우애와 정을 돈독히 하다
대미추종은 제 목에 올가미를 거는 행위 강조
미국의 51번째 주 대한민국의 점령, 평정, 수복, 편입
주체기원의 탄생
[화첩] 위대한 전환과 변혁의 해 2023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미싸일총국 신형중장거리극초음속미싸일시험발사에 성공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4월 23일 (화)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4월 22일 (월)
600㎜초대형방사포병구분대들이 첫 핵반격가상종합전술훈련에 참가한데 대한 보도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핵반…
제33차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에 참가한 여러 나라 예술인들의 공연 련일 진행
모든 문제해결의 열쇠는 자주쟁취
개천시 보부농장과 은정축산농장에서도 새집들이로 기쁨 넘쳐
온 나라 아이들에게 새 교복을 해입히는 것은 조선의 일관한 정책, 영원한 국책 강조
정권 타도인가? 국정 동반자인가? 그 기로에 섰다 ㅡ추진되고 있는 이른바 영수회담에 대해
조선로동당은 인민의 숙원을 정책에 담고 완벽하게 실현해나가는 위대한 당 강조
미국과 서방의 이중기준은 강권, 전횡의 노골적 표현이다
강에서 바다까지
주체의 사상론은 백전백승 조선로동당의 절대불변의 혁명령도원칙, 정치철학
Copyright ⓒ 2000-2024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