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조선》 주체112(2023)년 9월호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화보 《조선》 주체112(2023)년 9월호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3-09-23 07:12 댓글0건

본문

화보 《조선》 주체112(2023)년 9월호

 

편집국 

 


 

재미동포전국련합회 편집국은 조선의 소식을 알고 싶어하고 나아가 학술연구를 위한 조선전문 학자와 독자의 요청에 따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과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그리고 조선소식 [동영상]을 소개합니다.
 
조선 바로알기 운동차원에서 소개합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화보 《조선》 주체112(2023)년 9월호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나는 조선에서 인류의 밝은 미래상을 보았다
LA진보네트워크 신년하례식 진행
I saw the bright humanity in DPRK
잊지 못할 추억과 격정을 안겨주는 2월
나에게 주체적 사회역사관을 확립시켜준 고마우신 분
2024년 재미동포 신년 하례식 및 우륵 실내악단 작은 음악회
2024년 재미동포전국연합회 임시총회 회장 인사말
최근게시물
미주 양심수 후원회 성명서:외세에 맞선 강고한 투쟁만이 자주와 평화를 담보한다.
조선학교 차별중단 금요행동, 3.1절 105주년 맞아 기자회견으로 진행
반일민족투쟁사에 뚜렷한 자욱을 새긴 3. 1인민봉기
선수들의 모습에서 조국을 실감/3,400여명 동포응원단이 열광적인 성원
변함없이 공고발전되어가는 조선윁남친선
[로작] 사회주의에 대한 훼방은 허용될수 없다
미국무장관 발언 국제적 물의를 일으키고있다.
백절불굴의 힘의 원천/《항일빨찌산참가자들의 회상기》를 펼쳐보며
[잡지] 금수강산 2024년 3호
[성명] 3.1운동 정신을 오늘에 되살려 한반도 자주와 평화를 실현하자
사회주의의 필승불패성을 론증한 수많은 로작소개
10년목표의 위대한 투쟁 개시
Copyright ⓒ 2000-2024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