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대답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국제 |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대답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0-05-30 09:18 댓글0건

본문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대답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은 중국전국인민대표대회 회의에서 홍콩에서의 국가안전을 수호하기 위한 법제정문제가 결정된것과 관련하여 30일 조선중앙통신사 기자가 제기한 질문에 다음과 같이 대답하였다.

 

중국이 전국인민대표대회 제13기 제3차회의에서 중국의 헌법과 홍콩기본법에 근거하여 홍콩특별행정구에서의 국가안전을 수호하기 위한 법률제도 및 집행체계를 수립하고 완비할데 관한 결정을 채택한것은 합법적인 조치이다.

 

최근년간 홍콩에서는 중국의 《한 나라, 두 제도》원칙과 국가의 안전을 위협하는 엄중한 정세가 조성되고있으며 이는 사회주의국가의 영상에 먹칠을 하고 사회적혼란을 조장확대하여 중국을 분렬와해시키려는 외부세력과 그 추종세력의 음모의 산물이다.

 

홍콩문제는 철저히 중국내정에 속하는 문제로서 그 어떤 나라나 세력도 그에 대해 이러쿵저러쿵할 권리가 없으며 우리는 홍콩의 안정과 사회경제발전에 저해를 주는 외부의 간섭행위를 견결히 반대배격한다.

 

홍콩은 중화인민공화국의 주권이 행사되고 헌법이 적용되는 불가분리의 령토이다.

 

우리는 중국당과 정부가 나라의 주권과 안전, 령토완정을 수호하고 《한 나라, 두 제도》정책에 기초한 홍콩의 안정과 번영을 이룩하기 위하여 취하는 조치들을 전적으로 지지한다.

 

[출처: 조선중앙통신]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체제경쟁은 이미 오래전에 끝났나?
저질 삐라 살포를 사실상 도와준 문정부와 미제의 모습
적대국으로 된 남조선
[연재]박상학탈북자의 쓰레기같은 삶
광명한 조선의 미래
궁지에 몰린자들의 단말마적발악
미국이야말로 인권문제국가다
최근게시물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7월 8일(수)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7월 7일(화)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제4권 제 12 장 3. 혁명전우 장울화(1)
[Reminiscences]Chapter 10. With the Conviction of Independen…
강국건설의 만년토대-자립경제
영원한 첫 의정
영원한 태양의 노래
숭고한 애국헌신으로 수놓아진 한평생
우리는 미국사람들과 마주앉을 생각이 없다./권정근 국장 담화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7월 7일(화)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7월 7일(화)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7월 6일(월)
Copyright ⓒ 2000-2020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