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형코로나비루스, 감염방지조치에서 민족차별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해외 | 신형코로나비루스, 감염방지조치에서 민족차별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0-03-13 10:59 댓글0건

본문

신형코로나비루스, 감염방지조치에서 민족차별

사이다마시가 조선유치반을 제외하여 비축용마스크를 배포

undefined

▲11일 사이다마시역소를 찾아가 강력한 항의투쟁을 벌리는 항의단 참가자들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방지를 위한 대책의 중요성이 강조되고있는 가운데 이에 역행하는 사이다마시 행정당국의 용납 못할 민족차별행위가 드러났다.


사이다마시는 9일 시내의 유치원, 보육원의 직원들에게 비축한 마스크의 배포를 결정하였는바 《(조선유치반이)시의 지도감독시설에 해당되지 않으므로 마스크가 부적절하게 사용된 경우 지도감독을 못한다.》는 《리유》로 그 대상에서 埼玉조선유치반을 제외하였다. 10일 사이다마조선유치반 박양자원장이 사이다마市危機管理課, 유치원을 담당하는 子도모未来局에 문의한것을 계기로 이 사실이 드러났다. 시내의 각종학교 유아교육시설은 사이다마조선유치반의 1개소밖에 없다.


이 전대미문의 민족차별만행에 11일 총련 사이다마현본부 신민호위원장을 비롯한 본부, 지부일군들, 박양자원장과 교직원들, 학교 교육회리사들과 보호자들, 재일본조선인인권협회 김봉길회장과 사무국장, 변호사를 비롯한 전문가들 수십명으로 항의단을 무어 사이다마시역소에 대한 강력한 항의투쟁을 벌렸다.


항의단은 《인권적으로도 인도적으로도 도저히 간과 못하는 만행》이라고 단죄규탄하고 현재의 《조치》를 철회하고 시급히 사이다마조선유치반을 배포대상에 포함할것을 요구하였다.


4시간에 걸치는 완강하고 끈질긴 투쟁의 결과 子도모未来局 국장은 시장앞으로 제출된 항의문을 《정사하고 검토하겠다.》고 하였다. 또한 박양자원장에게 《転売》가 우려된다는 망언을 터뜨린데 대하여 담당직원이 사죄하였다.


박양자원장은 《시의 〈조치〉는 우리 재일조선인들의 존엄을 심히 훼손하는 행위이며 본질적으로 마스크 몇장의 문제가 아니라 아이들의 생명과 관련한 문제이다.》고 지적하였다.


적절한 조치가 취해지기까지 항위투쟁은 계속된다.

(한현주기자)



사이다마시 마스크배포대상을 확대, 조선유치반에도 /사죄, 해명없는 책임회피책


사이다마시가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방지를 위한 마스크배포대상에서 사이다마조선유치반을 제외한 문제와 관련하여 13일 배포대상을 확대하여 동유치반을 대상에 포함할것을 결정하였다. 이날 清水勇人시장이 기자회견에서 밝혔다.


사이다마시는 이제까지 《(조선유치반이)시의 지도감독시설에 해당되지 않으므로 마스크가 부적절하게 사용된 경우 지도감독을 못한다.》는 《리유》로 그 대상에서 사이다마조선유치반을 제외하여왔다.


시장은 이번 결정에 대하여 13일에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동시의 《지도감독시설》이외 아이들의 교육이나 보육이 실시되고있으며 그 질이 법적으로 담보되고있는 시설에도 배포대상을 확대하였다고 설명하였다. 이번 결정을 통하여 사이다마시는 새로 각종학교, 특별지원학교, 국립유치원, 방과후아동건전육성사업소, 시립소학교, 사립소학교, 국립소학교, 각종학교 소학교를 그 대상에 포함한 셈이다.


또한 이날 시장의 기자회견에서는 마스크의 배포형식과 시일에 관해서 구체적인 언급은 없었다.


사이다마시는 이번 결정은 우리 학교 관계자나 지원자들이 진행한 항의가 그 리유는 아니라고 설명하고있다. 일련의 문제와 관련하여 래주 사이다마시 고도모未来局 국장과 면담이 예정되고있다.(김효준기자)


[출처: 조선신보]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5월 7일(목)
[논평] 문재인정부는 역사의 범죄자를 모조리 처벌해야 한다.
[Reminiscences]3. An Echo of Cheers for Independence
국가보안법 철폐 주한미군철수를 말하지 않는 청와대와 여의도는 없애 버려라
주체사상의 진수, 사상적 알맹이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5월 16일(토)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5월 24일(일)
최근게시물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 - 보천보의 불길(2)
내각결정 제60호
편지에 깃든 진정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 - 보천보의 불길(1)
보천보의 총성은 조선의 영원한 승리의 메아리
자체의 힘으로 전진해나가는 불패의 나라
[사설] 정면돌파전에 박차를 가하여 당창건 75돐을 승리자의 대축전으로 빛내이자
[담화] 스스로 화를 청하지 말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6월 4일(목)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6월 4일(목)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6월 3일(수)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제2권 제 6 장 5. 단합의 리념아래
Copyright ⓒ 2000-2020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