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외무성, 공화국수역 침범한 일본 엄중 주의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조선외무성, 공화국수역 침범한 일본 엄중 주의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9-09-17 18:44 댓글0건

본문

조선외무성, 공화국수역 침범한 일본 엄중 주의

편집국

undefined


조선 외무성 대변인은  17일 일본 공화국의 전속경제수역(연안국의 자주권과 관할권이 행사되는 일정한 너비의 바다)에 대한 일본의 침범사건과 관련하여 조선중앙통신사 기자의 질문에 답했다. 대변인은 전속경제수역에 불범침입한 일본해상보안청 순시선과 선박들이 우리 공화국의 자위적조치에 의하여 쫓겨났다고 밝히며 수역침범과 어로활동방해행위에 대해 일본측에 엄중히 주의를 환기시켰다고 했다. 전문을 소개한다. 


조선외무성 대변인 공화국의 전속경제수역에 대한 일본의 침범사건을 규탄

 

(평양 9월 17일발 조선중앙통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은 공화국의 전속경제수역에 대한 일본의 침범사건과 관련하여 17일 조선중앙통신사 기자가 제기한 질문에 다음과 같이 대답하였다.


지난 8월 23일과 24일 우리의 전속경제수역에 불법침입하였던 일본해상보안청 순시선과 선박들이 우리 공화국의 자위적조치에 의하여 쫓겨났다.


우리가 자기 수역에서 일본측 선박들을 몰아낸것은 정정당당한 주권행사이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은 외교경로를 통하여 우리 수역에 대한 침범과 우리 어선들의 어로활동에 대한 방해행위가 다시는 발생하지 않게 대책을 강구하도록 일본측에 엄중히 주의를 환기시켰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위대한 사랑과 믿음으로 빛나는 전변의 력사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7월 21일(화)
더는 피할 곳 없다
[특집] 조선, 전승67돐 경축 특집보도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제5권 제 15 장 4. 박인진도정
Tumultuous peninsula, pandemic globe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제5권 제 14 장 장백사람들 1.서간도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14일(금)
조국해방위업실현의 앞길을 밝힌 불멸의 기치
불굴의 신념으로 헤치신 항일의 혈전만리
필승의 원천-혁명적락관주의
조선의 강한 반발을 불러일으키는 미남합동군사연습
[론설]우리 공화국은 사상적일색화를 실현한 일심단결의 나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13일(목)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13일(목)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8월 12일(수)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제6권 제 18 장 중일전쟁의 불길속에서 2. 김 주 현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12일(수)
[Reminiscences]Chapter 16 4. Across the Whole of Korea
Copyright ⓒ 2000-2020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