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제6차 <4월의 봄 인민예술축전> 성대히 개막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사진] 제6차 <4월의 봄 인민예술축전> 성대히 개막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9-04-11 10:20 댓글0건

본문

[사진] 제6차 <4월의 봄 인민예술축전> 성대히 개막 
 

편집국

 

태양절을 맞이하여 제6차 <4월의 봄 인민예술축전> 개막식이 10일 평양 봉화예술극장에서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수많은 태양절기념행사들 중의 최고행사로 꼽히는 <태양절예술축전>은 <4월의 봄 인민예술축전>과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으로 구분하여 격년제로 열린다. 

 

<4월의 봄 인민예술축전>은 태양절을 맞이하여 김일성주석과 김정일위원장의 업적을 기리기 위하여 마련된 전 인민적 예술축전이며 국내행사로서 2008년에 처음으로 열렸다.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은 태양절을 계기로 인류의 평화와 친선을 염원하는 세계 여러 나라 문화예술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성대하게 진행하는 국제행사이며, 1982년 4월 15일 태양절 70돌을 맞아 <친선음악회>로 처음 열렸다. 내년이면 32회를 맞게 된다. 재미동포들은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에 20년 넘게 매번 참가하였다. 

 

지금 <조선의 오늘>사이트는 지도자들에 대한 전체 인민들의 다함없는 흠모심과 북의 군중문화예술의 발전면모를 보여주는 <4월의 봄 인민예술축전>에 참가할 전국의 예술가들이 새로운 시대정신을 형상한 훌륭한 무대예술작품과 군중예술작품들을 내놓기 위해 창조열풍을 일으키고 있다고 하였다. 또한 때 맞추어 창작 출판된 축전선전화들 또한 축전분위기를 한층 고조시키고 있다고 하였다. 

 

축전개막식의 모습을 사진으로 소개한다.

 

 

▲개막식이 열린 봉화예술극장앞에서부터 고조된 축전분위기

 

 

▲중앙과 지방에서 선발된 40여개 단체에 1 500여명의 예술인들과 근로자들이 참가하는 축전은 예술단부류, 예술선전대부류, 기동예술선동대부류, 예술소조부류로 나뉘여 진행되며 요술축전도 있게 된다.

 

 

▲축전개막식 참가자들을 환영하는 시민악대

 

 

▲《조국찬가》의 선률이 울려퍼지는 가운데 축전깃발이 게양되였다.

 

 

 

▲ 개막식에서 국립민족예술단 예술인들의 무용조곡 《제힘이 제일이야》 공연이 펼쳐졌다.

 

 

 

 

 

 

▲축전분위기를 더욱 고조시킨 제6차 4월의 봄 인민예술축전 선전화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Open Letter to the UN Security Council Members
[사진] 제30차 만경대상국제마라톤대회
[진실5] 민족통신의 만행을 고발한 독자의 글
US Ground-Based Interceptor Successfully Destroys ICBM in Te…
트럼프씨, 졸라게 혼날 것 같다
[성명] 미국은 요격미사일실험이 아니라 대화를 위한 행동을 해야한다.
북, " 제일 아름다운 처녀"
최근게시물
북, 남북관계의 주인은 외세가 아니라 우리 민족이라고 강조
김정은위원장이 중국과 베트남에 보낸 답전 전문
김정은위원장, 신형전술유도무기사격시험을 지도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4월 19일(금)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4월 18일(목)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4월 19일(금)
<꽃피는 4월의 봄>, 조선인의 기개가 느껴진다.
북, 대북전쟁연습을 당장 중단해야한다
북, “정치난쟁이들의 구차스러운 짓거리”
북 외무성 미국담당국장, 폼페오를 규탄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4월 18일(목)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4월 17일(수)
Copyright ⓒ 2000-2019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