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일동포들이 가옥피해, 학교들에서는 임시휴교조치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해외 | 재일동포들이 가옥피해, 학교들에서는 임시휴교조치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8-07-09 15:08 댓글0건

본문

동포들이 가옥피해, 학교들에서는 임시휴교조치

서일본지방을 중심으로 기록적인 폭우

 

 

서일본지방을 중심으로 기록적인 폭우가 내려 5일부터 7일에 걸쳐 특별경보(大雨特別警報)가 발표된 각 부현의 총련본부들에서는 동포들의 인적, 물적피해정형을 수시로 확인해나갔다.

 

각 본부들에 의하면 8일 오후 6시현재 장악하고있는 동포들속에서 인적피해는 없다고 한다.

 

교또 우꾜지부관하 동포 1명이 피난소에 피신하였다.

 

또한 히로시마 히가시지부관하 한 동포의 집이 산사태에 휩쓸려 전괴되였으며 오까야마 구라시끼지부관하 동포의 집은 마루우침수의 피해를 입었다.

 

히로시마, 에히메 등지에서는 동포상공인이 운영하는 점포가 피해를 입어 영업을 하지 못하고있다.

 

동포들의 가옥피해가 발생한 지역은 강하천범람과 교통망차단으로 피해현지에 못들어가는 상황에 있다.

 

한편 서일본지방의 거의 모든 우리 학교들에서 림시휴교조치가 취해졌다.

 

와까야마초중은 3층교실에 비물이 새여 쓰지 못하는 상태로 되였으며 기숙사의 식당천장의 일부분이 떨어져 비물이 새였다.

 

오까야마초중은 1층 유치반의 한개 교실에 비물이 샌탓으로 당면하여 다른 교실에서 합동수업을 보장하고있다. 2층교실에도 비물이 새였으나 수업에는 지장이 없다고 한다.

 

후꾸오까초급의 교사도 비물이 새였으나 수업은 보장하고있다.

 

교또조선중고급학교에서는 폭우로 인해 교사뒤 사면의 지반이 약해졌으나 현재까지 피해는 없었으며 교또제2초급은 강당에 약간의 비물이 새였다.

 

[출처: 조선신보]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트럼프가 품페이오를 평양에 보낸 이유 - 미국의 지독한 이중성
[사진] 평양의 야경
[알림] 신은미 LA 강연회 안내
Diplomatic Deadlock: Can U.S.-North Korea Diplomacy Survive …
북, "미국은 두 얼굴로 우리를 대하기가 낯뜨겁지 않은가"
[사진] 평양의 가을
[동영상] 재미동포청년이 제작한 탈북동포들 이야기 <서울의 평양시민들>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15일(목)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15일(목)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1월14일(수)
최후승리를 향해 돌진하는 조선의 "혁명전통" 외1
북이 핵 신고서를 제출하지 않은 이유
북, 전체인민이 과학기술의 주인이 되게 해야 강조
김정은시대 조선의 모습
예고편: 《민심재판》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14일(수)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1월13일(화)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14일(수)
김정은 국무위원장 서울 방문이 가지는 의미와 우리의 역할
Copyright ⓒ 2000-2018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