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 문재인정부는 사드를 철수하라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남녘 | [성명] 문재인정부는 사드를 철수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8-04-12 13:46 댓글0건

본문

 

[성명] 문재인정부는 사드를 철수하라

 

문재인정부는 12일 새벽 성주 사드 기지에 공사 장비 반입을 시도하였다. 사드 배치에 반대하는 소성리 주민과 사드배치철회평화회의 등 시민단체 등은 국방부의 공사 장비 반입을 반대하였으며 3천여 명을 동원한 경찰이 강제해산에 나섰다. 이 와중에 할머니 1명은 가슴을 짓눌려 갈비뼈를 다치는 등 10여명의 부상자가 발생하였다. 

 

박근혜정부때 북핵과 미사일시험발사를 핑계로 사드배치를 시도하다가 민심에 의해 실패했으나 문재인정부가 출범하면서 사드배치를 서둘러 강행 완료하였다. 그리고 지금은 사드기지 공사를 계속 시도하고 있다. 

 

사드는 전쟁을 막는 무기가 아니라 전쟁을 촉발시키는 매우 위험한 군사무기다. 문재인정부는 위험천만한 사드를 외세인 미국의 대북제재와 압박에 동조하여 배치강행하였다. 

 

박근혜정부를 탄핵시킨 촛불민심이 앞장서 전쟁을 촉발시키고 코리아반도의 평화를 해치는 사드배치에 반대했다. 그리고 북을 비롯해 중국 러시아등도 코리아반도의 평화를 어지럽히는 사드배치를 반대하였다. 

 

북은 올해들어 사드배치의 원인에 해당하는 핵과 미사일시험발사를 더 이상 하지 않고 있다. 또한 북은 남북관계 개선과 코리아반도 평화정착을 위해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을 준비하고 있다. 촛불혁명정신을 계승한 문재인정부도 평화를 원한다며 남북정상회담의 성공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문재인정부가 말한 사드배치 이유가 사라졌다. 그렇다면 문재인정부는 즉각 사드를 철수해야 마땅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드기지공사를 강행하고 있다. 다른 불순한 의도가 없다면 남북정상회담을 앞두고 강행하는 것은 올바르지 못하다. 

 

사드를 원하는 자는 분명 전쟁을 좋아하는 자들이다. 평화를 원한다면서 사드배치 찬성하는 자는 위선자들이다.  평화와 전쟁은 공존할 수 없으며 대화와 대결은 함께 할 수 없다. 

 

문재인정부가 진정으로 평화를 사랑하고 북과 대화하기를 원한다면 사드철수 용단을 내려야 한다. 이것이 평화의지를 보여주고 남북대화의 진정성을 보여주는 것이다. 문재인대통령이 남북정상회담에서 사드철수 선물을 준비한다면 진정 민족의 염원을 풀어주는 통일의 주역이 될 것이다.  

 

2018년 4월 12일
재미동포전국연합회 대변인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Photos] A Peerless Beauty Of North Korea
[Global Reserch] US Violation of Kim-Trump Singapore Agreeme…
[부고] 자주시보 이창기 기자 본인상
Atlanta Statement
미국 전쟁광들과 그들의 대북 중상모략
“영국왕실은 춘천중도 파괴를 즉각 중단하라”
‘자주’와 ‘사대’ 그 어디쯤: 미국에 대한 ‘불편한 진실’을 묻다
최근게시물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16일(일)
수령에 대한 존경과 례의는 형식적문제가 아니라 본질적문제이다
《조선의 음악예술을 통해 북녘을 알아본다》
북, 노동신문 김정일 국방위원장 서거 7돐맞아 정론 <장군님생각> 발표
북, 오스트랄리아의 맹목적 대미추종 비난
〈격동의 해 2018년을 더듬어 2〉위대한 승리가 안아온 평화와 번영, 통일의 새시대
북, 김정일 위원장 서거 7돌에 즈음한 청년학생들의 회고무대 진행​
주체적통일로선을 관철하여 조국통일위업실현의 굳건한 토대를 마련하신 불멸의 업적 (1)
대학생들, 김정은 위원장 서울방문 기다림을 통일의 노래로
2018년, 북남의 경이적사변들
북, 6.12싱가포르공동성명 이행에 나설 것을 미국에 요구한 공동성명 보도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15일(토)
Copyright ⓒ 2000-2018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