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성시에서 겨울철농민휴양 시작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개성시에서 겨울철농민휴양 시작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8-01-26 11:43 댓글0건

본문

개성시에서 겨울철농민휴양 시작

 

편집국

 

 

 

 

조선중앙통신이 개성시 송악산기슭에 자리잡고 있는 개성시송악산휴양소에서 시작된 겨울철농민휴양에 대하여 보도하였다. 겨울철농민휴양은 기업소나 공장 농장 근로자들이 일년에 몇 차례 전국에 마련된 휴양소에서 휴양하며 서로의 좋은 경험을 나누면서 교류하게 하는 제도이다. 

 

보도에 따르면 농업근로자들이 아무런 불편이 없도록 휴식과 문화생활조건을 원만히 보장하는데 힘을 넣은 휴양소에서는 뜻깊은 지난해 알곡생산계획을 넘쳐 수행한 개성시 룡산, 해선, 송도, 삼성협동농장의 모범적인 농업근로자들이 지금 휴식의 한때를 보내고 있다.

 

휴양생들은 개성남새온실, 버섯공장 등 시 안의 여러 곳을 돌아보았으며, 눈덮인 송악산에로의 등산과 역사문화유적들에 대한 참관, 선수들과 응원자들의 드높은 열기 속에 진행되는 탁구, 배구, 밧줄당기기 등의 체육경기들은 휴양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기고 있다.

 

군중문화오락실은 장기와 바둑, 윷놀이판을 펼친 농업근로자들로 흥성이고 있으며 산뜻하게 꾸려진 식당의 식탁마다에는 연일 색다른 음식들이 올라 휴양생들의 기쁨을 더해주고 있다.

 

그들은 농업생산에서 이룩한 성과와 경험들도 서로 나누면서 휴양의 나날을 즐겁게 보내고있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어느 나라가 더 <정상적인 국가>인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든든한 뒷 배경
북미정상회담 무산위기로 만든 미국의 불순한 발언
미국이 이북의 체제를 보장해준다?
따뜻한 정이 느껴지는 남북정상회담
친일파가 아니라 친미파를 몰아내야하지 않겠는가.
[일화] "국수맛은 곧 육수맛​이다"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5월 24일(목)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5월 24일(목)
[동영상]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5월23일(수)
<코리아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위한 남·미정상회담> 촉구 백악관앞 집회
북, 위험한 도발행위가 가져올 후과에 대해 경고
우리 민족끼리 힘을 합칠 때이다.
판문점 선언
오만방자 안하무인 色鬼들에게 핵폭탄을 먹여라
재일총련, 새 전성기 향한 애족애국의 4년 (하)
북, 서해연안 철새보호구 국제 습지목록에 등록
대전환
북, 미국의 내정간섭과 제재소동은 용납될 수 없다고 강조
Copyright ⓒ 2000-2018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