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12.28합의는 법적 구속력없는 정치적 합의"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남녘 | 외교부, "12.28합의는 법적 구속력없는 정치적 합의"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7-03-17 07:24 댓글0건

본문

외교부, "12.28합의는 법적 구속력없는 정치적 합의"

 

 

한국과 일본정부의 일본군'위안부'합의(12.28합의) 폐기 여론이 거센 가운데, 외교부는 '12.28합의'는 법적 구속력이 없는 정치적인 합의라는 밝혔다. 이는 '위안부' 문제의 법적 해결이 아니었다는 의미인 셈이다.

 

외교부는 17일 일본군'위안부' 피해자들이 정부를 상대로 제기한 국가배상청구소송과 관련해 서울중앙지방법원 민사 제20부에 제출한 준비서면에서 "'12.28합의'는 조약과 같이 법적 구속력이 있는 합의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리고 "법적 구속력이 없는 국가 간 합의는 상호간 신의에 기초한 정책수행상의 합의로서, 법률적인 것이 아니라 정치적 또는 도의적인 것이며, 그 이행은 당사자의 신의(good faith)에 기초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는 '12.28합의'가 정치적인 합의로, 일본군'위안부' 문제가 법적으로 해결되지 않았다는 의미이다. 즉, '위안부' 피해자들의 대일 손해배상청구권은 소멸되지 않았고, 2011년 헌법재판소의 위헌판결에 따른 작위 의무를 외교부가 정치적으로 이행했다는 것.

 

그러면서도 여전히 외교부는 '최종적 및 불가역적 해결'이라는 표현에 무게를 두고, 정치적 합의로 '위안부' 문제가 해결됐다고 강변했다.

 

이에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와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재단은 이날 성명을 발표, "합의에 매달릴 명분도 강행할 이유도 없다''며 "합의라 불리었던 그것은 아무런 법적 구속력도 없는 말장난이었음이 만천하에 드러났다"고 지적했다.

 

그리고 "한일합의의 외교 책임자인 윤병세 장관은 박근혜 전 대통령과 함께 모든 진실을 밝히고 그 책임을 져야 한다"며 "윤병세 장관의 사퇴, 화해치유재단의 해산 그리고 2015 한일합의의 무효화가 당연한 수순"이라고 강조했다.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12명은 지난해 8월 한국정부를 상대로 '12.28합의'의 책임을 묻는 국가배상청구 소송을 제기했으며, 현재 소송 중에 있다.

 

조정훈 기자 whoony@tongilnews.com

 

[출처: 통일뉴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긴급소식] 12명의 북 여성종업원들 절반이상 정신분열증으로 확정
[단독] 주한미군 ‘부산 생화학 실험장비 도입’ 비밀리에 추진 드러나 ‘파문’
북과 말레이시아 공동발표, 북이 범행에 관여하지 않았음을 확인
문재인 정권하에서 촛불혁명은 썩은 개똥이 될 것이다
강릉과 평양에서의 의미 있는 남북 스포츠 교류와 [동영상]울고 웃었다 외 1편
[일화] 미국에 가서 할 일
왜 미제는 조선반도에서 전쟁을 일으킬 수가 없는가?
최근게시물
조선인민군 총참모부 경고, "우리 식의 특수작전으로 철저히 짓뭉개버릴것이다"
태양절에 즈음하여 전국무도선수권대회/태권도, 바둑 등의 경기 진행
<태양절>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3월 2일(목)
자강도, 량강도, 라선시에서 만리마선구자 군중대회 진행
“민주의 촛불을 평화와 통일의 촛불로!”
[호소문] 조선사회민주당과 천도교청우당, 전쟁을 막고 평화를 수호하자
[사설] "민족의 영광 만방에 떨치며 자주통일의 대통로를 힘차게 열어나가자"고 호소
천하반역녀의 파멸은 역사의 필연이다
불의한 마름처럼 지혜로와라?
“생뚱같이 동족은 왜 걸고드는가”
김일성종합대학에서 전방향어군탐지기를 연구개발
Copyright ⓒ 2000-2017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