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북정책에서 ‘선제타격’ 제외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남녘 | 트럼프, 대북정책에서 ‘선제타격’ 제외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7-03-17 07:20 댓글0건

본문

트럼프, 대북정책에서 ‘선제타격’ 제외

김동원 기자 ikaros0704@gmail.net

 

핵 포기 없는 대화 불가’ 원칙은 유지… 결국 ‘도로 오바마’ 정책 되나

 

 

▲ 유튜브 캡처

 

 

미국의 트럼프 행정부가 북한의 핵·미사일 대응방안으로 검토해온 ‘선제타격’을 선택지에서 제외한 것으로 확인됐다는 보도가 나왔다. 또 핵 포기를 전제로 하지 않는 북한과는 대화에 나서지 않기로 했다고 한다.

 

17일자 동아일보에 따르면, 미 국무부의 한 고위 소식통이 “허버트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의 지휘 아래 수립되고 있는 트럼프 정부의 새 대북정책에서 북한의 핵시설 등을 선제 타격하는 방안이 최종 제외된 것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미 국가안보회의(NSC)는 지난달부터 북핵 문제를 최우선 과제로 놓고 대응 방안을 준비, 이달 말 트럼프 대통령에게 새 대북 정책을 보고해 확정할 예정인데 여기서 선제타격 방안이 빠진다는 얘기다.

 

다른 소식통도 “북한이 주한미군이나 주일미군을 향해 대응 반격을 할 경우 미국의 우방인 한국과 일본이 전쟁에 휘말리게 되고, 결과적으로 태평양에서 중국의 입지가 커질 가능성까지 있어 선택지에서 제외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대북 선제 무력사용은 한미일에 대한 북한의 도발이 임박해 전쟁이 불가피하다고 판단할 경우에나 가능하다는 뜻이다.

 

트럼프 행정부가 전임 오바마 행정부의 ‘전략적 인내’ 정책이 북핵 문제를 해결하지 못했다는 비판 속에 새 접근법을 모색해왔지만 트럼프 행정부의 대북정책 역시 당장은 ‘도로 오바마’가 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분석이다. 핵 포기를 전제하지 않는 한 북한과 대화하지 않겠다는 원칙도 사실 오바마 행정부가 세운 것이다.

 

트럼프 행정부 출범 이후 새 대북정책 준비 과정에서 미국 내 일부 강경파가 전가의 보도인양 주장해 온 ‘선제타격’ 옵션이 사실상 가능하지 않음이 확인된 것은 한반도 평화 측면에서 긍정적이다.

 

하지만 이는 북한의 핵·미사일 문제가 그만큼 심각한 수준임을 반증하는 것이기도 하다. 북의 핵·미사일 수준이 미국의 군사적 대응으로도 제어할 수 없는 단계에 이른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는 이유이다.

 

더 큰 문제는 트럼프 행정부가 뾰족한 대북 해법을 찾지 못해 ‘도로 오바마’로 간다 해도 시간이 미국편이 아니라는 사실이다. 북한이 누누이 공언해왔듯이 핵과 미사일 능력을 계속 강화할 것이기 때문이다. 또 17일(한국시간) 미국 CNN방송은 북한이 6차 핵실험이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를 준비하는 신호가 잇따라 포착되고 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트럼프 행정부의 이후 대응이 주목된다.

 

[출처: 민플러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긴급소식] 12명의 북 여성종업원들 절반이상 정신분열증으로 확정
[단독] 주한미군 ‘부산 생화학 실험장비 도입’ 비밀리에 추진 드러나 ‘파문’
북과 말레이시아 공동발표, 북이 범행에 관여하지 않았음을 확인
문재인 정권하에서 촛불혁명은 썩은 개똥이 될 것이다
강릉과 평양에서의 의미 있는 남북 스포츠 교류와 [동영상]울고 웃었다 외 1편
[일화] 미국에 가서 할 일
왜 미제는 조선반도에서 전쟁을 일으킬 수가 없는가?
최근게시물
조선인민군 총참모부 경고, "우리 식의 특수작전으로 철저히 짓뭉개버릴것이다"
태양절에 즈음하여 전국무도선수권대회/태권도, 바둑 등의 경기 진행
<태양절>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3월 2일(목)
자강도, 량강도, 라선시에서 만리마선구자 군중대회 진행
“민주의 촛불을 평화와 통일의 촛불로!”
[호소문] 조선사회민주당과 천도교청우당, 전쟁을 막고 평화를 수호하자
[사설] "민족의 영광 만방에 떨치며 자주통일의 대통로를 힘차게 열어나가자"고 호소
천하반역녀의 파멸은 역사의 필연이다
불의한 마름처럼 지혜로와라?
“생뚱같이 동족은 왜 걸고드는가”
김일성종합대학에서 전방향어군탐지기를 연구개발
Copyright ⓒ 2000-2017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