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내에서 바다를 즐기는 운하바닷물수영장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실내에서 바다를 즐기는 운하바닷물수영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06-08 18:35 댓글0건

본문

 

 

실내에서 바다를 즐기는 운하바닷물수영장

 

 

박수영 기자

 

 

메아리 사이트가 최근 평양에 새롭게 문을 열어 사람들에게 인기가 높은 운하바다물수영장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전하였다.

 

순환식으로 깨끗이 정화한 맑은 물이 출렁이는 1층 바닷물수영장은 누구나 바다향취를 한껏 느끼게 한다.

 

바닷가 모래를 깔아놓은 유리채광을 씌운 2층 모래터에서는 일광욕과 모래찜질을 할 수 있는 것으로 하여 사람들이 실지 바닷가의 모래불에 누워있는 느낌을 받는다.

 

이외에도 수영장에는 손님들이 수영과 일광욕을 즐기면서 식사도 하고 청량음료도 마실 수 있는 식당도 있고  간단한 운동을 할 수 있게 탁구장도 마련되어 있다.  

 

손님들이 기호에 따라 여러가지 한증을 할 수 있게 증기한증, 황토한증, 소금한증, 소나무한증방도 운영함으로써 이곳을 찾는 손님들로부터 대단한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이곳을 찾고 있는 손님들은 실시간적인 수질검사로 수영장의 물이 항상 맑은 데 대해 만족을 느끼고 있다.

 

지금 운하바다물수영장에는 많은 사람들이 찾아와 휴식의 한 때를 즐겁게 보내고 있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정론] 주체조선의 절대병기
조선 외무성 일본담당 부국장이 아베에게 참교육 시전
조미 《평화협정》 체결의 웅대한 전략승리
김정은 위원장, 군인사기 진작을 위해 수산사업소와 물고기가공사업소 현지지도
인생의 선택
김정은 위원장, 전투비행술경기대회 참관
미국규탄대회 "미군 주둔비 6조 단 한푼도 줄 수 없다"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14일(토)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15일(일)
박정천 총참모장, 또다른 전략무기 개발로 미국을 다그치고 있다.
조선 국방과학원, 전략적핵전쟁억제력을 더한층 강화하는 시험 진행
미국의 대북적대정책 혹은 북의 새로운 길이 미국에 차려줄 세 종류의 재앙
미국의 패권전략과 홍콩 사태(2)
자력갱생을 가능케 한 노동의 저력
분명해진 《새로운 길》 2020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14일(토)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14일(토)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2월 13일(금)
로동신문 [정론] 더 높이 더 빨리 더 황홀하게
Copyright ⓒ 2000-2019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