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제7차대회 노력적선물, 태양빛전지유람선 건조 > 새 소식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새 소식

북녘 | 당제7차대회 노력적선물, 태양빛전지유람선 건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05-20 17:43 댓글0건

본문

 

 

태양빛전지유람선 건조

 

 

편집국

 

 

조선의 오늘 사이트는 륙해운성에서 태양빛에네르기를 동력으로 하는 유람선을 건조하여 조선로동당 제7차대회에 노력적선물로 드렸다고 다음과 같이 전하였다.

 

 

태양빛전지유람선 건조

 

공화국에서 태양빛에네르기를 동력으로 하는 유람선을 건조하였다.

 

륙해운성에서는 태양빛에네르기를 동력으로 하는 유람선을 건조할 높은 목표를 세우고 먼 훗날에도 손색이 없게 건조하기 위해 피타게 노력하였다.

 

령남배수리공장에 나간 성 일꾼들은 현장에서 살다싶이 하면서 그곳 일꾼들과 힘을 합쳐 배건조에서 제기되는 모든 문제들을 즉석에서 풀어나갔다. 성과 공장의 기술자들은 낮과 밤이 따로 없는 전투를 벌려 선체설계와 배조종체계설계를 짧은 기일 안에 완성하였다.

 

령남배수리공장의 제관직장과 페선직장, 배관직장의 노동계급은 기존상식에 의하면 열흘이 걸려야 한다던 선체선수부와 갑판제작전투를 적은 노력을 가지고도 4일 동안에 완성하여 다섯 달이라는 짧은 기간에 현대화, 정보화 수준이 높은 여러 척의 태양빛전지유람선을 완성하였다. 지금 성에서는 유람선의 시험운행 준비를 다그쳐나가고 있다.

 

50~60명 정도의 수용능력을 가진 이 유람선들은 앞으로 대동강을 유람하는 인민들의 문화정서생활에 이바지하게 될 것이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Korea: In the Era of Peace, Dissolve the UN Command, A Relic…
북 조평통, 지난 정권과 다를 바 없는 배신행위, 진상공개장 발표
멸망으로 달려가는 세계를 구원할 조선
엘에이, 정전66년에 종전과 평화협정체결 촉구 집회
김정은위원장, 새로 건조한 잠수함 시찰
북, 홍콩사태는 중국의 내부문제
[논평] 일본의 이익이나 두둔하는 민족의 기생충을 박멸해야 한다
최근게시물
[연재25] 장편소설 <네덩이의 얼음> 2. 력사는 잉크로 쓰는 책이 아니다
동족대결로 인해 상실된 대화의 동력
“청와대의 지소미아 종료 결정 환영”
북 조국통일연구원 고발장, 남녘보수패당의 친일매국적 정체를 폭로
조선민주법률가협회, 재일조선어린이들에 대한 차별행위를 규탄
북, 또다시 드러난 납치타령의 기만성
북 외무성, 군사적 위협을 동반한 대화에는 흥미가 없다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22일(목)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8월 22일(목)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8월 21일(수)
KAL858, 교민 상대 대북규탄 유도
[기행문] 동해명승 칠보산을 찾아서 3
Copyright ⓒ 2000-2019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