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의 긴장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웹사이트 회원 가입"을 하시면 이 게시판에 글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악성" 게시물에 대해서는 게시판 관리자가 그때그때 삭제합니다. 


자유게시판

한반도의 긴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고은성 작성일22-01-18 20:33 댓글0건

본문

새해가 시작됐지만 한반도의 긴장은 여전히 진행형입니다.

최근 한국의 육군 11사단이 강원 인제·홍천군과 경기 양평군 일대에서, 그리고 육군 9사단은 고양시와 파주시 일대에서 야외 혹한기 훈련을 실시하고 있는데 북은 이를 ‘군사적 망동’이라고 맹비난하며 ‘이중적 행태’에 대해 강하게 지적했습니다.

북의 이러한 비난과 지적은 사실 한국이 자초한 것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왜냐구요? 북의 군대가 하는 것은 무조건 ‘도발’이라고 밀어붙이면서도 정작 자기는 전력 증강에 열을 올리면서 과욕적인 군비 확장을 한 것으로 해서 ‘적대’와 ‘불신’을 남북관계의 키워드로 만들었기 때문입니다.

북을 적대시하는 미국에게 “We go together”를 외치며 연합군사훈련에 엄청 정열을 쏟아 붓는 것도 북의 눈초리를 매섭게 하는 원인 중 하나일 거예요.

며칠 전에도 한국군은 미국이 주도하는 다국적 연합 대잠수함 훈련인 ‘씨 드래곤’(Sea Dragon)에 해상초계기 ‘P-3C’ 두 대를 파견했는데요. 이 훈련은 미국과 일본, 호주, 인도 안보협의체인 ‘쿼드’를 주축으로 이뤄지기 때문에 동북아의 특정 국가들을 견제하는 성격을 띠고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평입니다. 한국군의 이런 행동이 한반도와 지역의 불안정을 조성하는 기폭제로 되고 있음은 의심할 여지도 없어요. 북이 이 사안에 대해서도 날카로운 반응을 보인 것은 우연한 일이 아니라는 겁니다.

한국군은 군사훈련을 할 때마다 ‘연례적 훈련’, ‘정기적 훈련’이라고 말하지만, 그것이 불러오는 한반도 긴장 고조로 국민들이 ‘연례적’으로, ‘정기적’으로 전쟁공포에 시달리고 있는 것은 주지의 사실입니다.

적대와 불신을 키워가기만 해서는 절대로 평화라는 진귀한 열매를 딸 수가 없죠.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세인을 놀라게 한 명령
조선로동당 총비서,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 김정은동지께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중화인민공화국 주…
통일운동가 강상배사무총장님께서 운명하셨습니다.
[록화실황] 2023년 신년경축대공연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월 15일(일)
우리는 로씨야군대와 인민과 언제나 한전호에 서있을것이다./김여정 부부장 담화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월 14일(토)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2월 5일(일)
은하수에 비낀 녀성들의 모습
빨찌산정신으로 산악같이 일떠서 용진 또 용진하자
경애하는총비서동지의고귀한 가르치심 인민군대의 발걸음속도는 곧 우리 혁명의 전진속도이다
극악한 대결광의 황당무계한 궤변
통일운동가 고 강상배선생 장례식 2월 10일, 시카고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2월 3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2월 4일(토)
2월의 이 아침에 불타는 마음
량심적인 사람이 행복한 사람이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제14기 제24차전원회의 진행
자본주의는 근로대중의 무덤
Copyright ⓒ 2000-2023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