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북 제 47차 예술인체육대회 성대하게 진행 > 편집국 기자실

본문 바로가기
편집국 기자실

[사진] 북 제 47차 예술인체육대회 성대하게 진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11-08 23:11 댓글0건

본문

[사진] 북 제 47차 예술인체육대회 성대하게 진행

 

윤현일 기자

 

제47차 예술인체육대회가 4일 김일성경기장에서 진행되었다. 조선중앙통신은 영화예술, 무대예술, 예술교육부문으로 나뉘여 진행된 이번 체육대회에서 축구, 배구, 육상, 밧줄당기기를 비롯한 다양한 종목의 경기들이 있었다고 보도하였다. 

 

북은 나라 차원에서 대중체육운동을 활발하게 전개하고 있으며 사회 각계 각층에서 다양한 체육행사가 열리고 있다. 예술인들도 체육행사를 통해 그동안 심신단련을 위해 갈고 닦은 실력을 발휘하였다.

 

선수들의 구기종목도 진행되었지만 선수 아닌 예술인들이 직접 참가하는 국방체육경기, 윷놀이, 발목매고달리기를 비롯한 유희오락경기들도 함께 진행되었다. 선수들만의 체육경기가 아니라 누구나 다양한 종목에 모두 참가하는 것이 북에서 강조하는 대중체육운동의 모습이며 집단주의 정신을 보여주고 있다. 

 

남이나 북이나 각종 체육대회에서도  밧줄당기기는 최고의 인기다. 이번 예술인대회에서도 무대예술부문팀과 예술교육부문팀이 만난 결승경기가 체육대회의 절정을 이루었으며 무대예술부문팀이 승리하였다. 그리고 전체 체육대회에서는 예술교육부문이 종합 1등을 하였다. 

 

남녘의 예술인들은 청와대가 직접나서 작성한 블랙리스트에 오르는 등 정부의 탄압을 받아 예술활동, 창작활동도 제대로 하지 못하는 실정에서 북녘처럼 국가차원의 예술인체육대회같은 것은 꿈도 꾸지 못할 것이다.

 

박근혜 정부가 없어지고 남과 북 예술인들이 다같이 모여 체육대회가 열리는 날을 기대해본다. 

 

제47차 예술인체육대회 소식을 메아리 사이트에서 소개된 사진으로 전한다. 

 

제 47차 예술인체육대회 동영상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6-11-08 23:15:24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어느 나라가 더 <정상적인 국가>인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든든한 뒷 배경
미국이 이북의 체제를 보장해준다?
북미정상회담 무산위기로 만든 미국의 불순한 발언
따뜻한 정이 느껴지는 남북정상회담
친일파가 아니라 친미파를 몰아내야하지 않겠는가.
[일화] "국수맛은 곧 육수맛​이다"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5월 27일(일)
김정은 위원장, 통일각에서 제4차 북남수뇌상봉과 회담진행
북, 일본에 이성적으로 처신하라고 충고
<북조선을 바라보는 모두들의 공통된 실수>
재일총련 제24차 전체대회 개막
김정은 위원장, 재일총련 제24차 전체대회에 축하문
북, "제국주의자들의 전횡에 견결히 맞서 싸워야" 강조
김정은 위원장,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건설장 현지지도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5월 26일(토)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5월 26일(토)
북에게 긴급 요청한 트럼프대통령의 편지
뉴욕타임스 의견광고 게재운동
Copyright ⓒ 2000-2018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