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논평/칼럼 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본회는 동포들의 북에 대한 이해와 판단을 돕고자 북녘 매체들의 글을 "있는 그대로" 소개합니다. 이 글들이 본회의 입장을 대신하는 것은 아님을 공지합니다. 


성명/논평/칼럼 목록

Total 1,871건 1 페이지
성명/논평/칼럼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871
북녘 북, 미일관계는 “《혈맹》의 보자기로 감싼 주종관계”라고 주장
북, 미일관계는 “《혈맹》의 보자기로 감싼 주종관계”라고 주장   편집국     <로동신문&…
새글
편집국 2018-08-21
1870
북녘 북, 총련과 재일동포들의 뒤에는 북과 전체 조선민족이 있다고 강조
북, 총련과 재일동포들의 뒤에는 북과 전체 조선민족이 있다고 강조   편집국       <로동신문>…
새글
편집국 2018-08-20
1869
북녘 북, “도덕적 부패는 자본주의사회의 필연적 산물”이라고 강조
북, “도덕적 부패는 자본주의사회의 필연적 산물”이라고 강조   편집국     <로동신문>은 2…
편집국 2018-08-20
1868
북녘 북, "조미관계는 미국내 정치싸움의 희생물이 될수 없다"고 강조
북, "조미관계는 미국내 정치싸움의 희생물이 될수 없다"고 강조 편집국       <로동신문&g…
편집국 2018-08-18
1867
북녘 북, "종전선언의 채택은 시대의 요구" 강조
북, "종전선언의 채택은 시대의 요구" 강조 편집국         <로동신문>은 17일 &l…
편집국 2018-08-17
1866
북녘 북, 판문점선언이행을 위한 근본입장
북, 판문점선언이행을 위한 근본입장  편집국       <로동신문>은 16일 미국이 대북제재의 철저…
편집국 2018-08-16
1865
북녘 북, 종전선언채택은 신뢰조성을 위한 필수적 요구
북, 종전선언채택은 신뢰조성을 위한 필수적 요구 김 준 달(북녘동포)       얼마전 미국무성관계자가 《지금…
편집국 2018-08-15
1864
북녘 북, “랍치문제와 관련하여 우리는 일본과 계산할것이 너무나도 많다”
북, “랍치문제와 관련하여 우리는 일본과 계산할것이 너무나도 많다”    편집국     …
편집국 2018-08-15
1863
북녘 북, “악페의 총본산을 들어내야 한다”
북, “악페의 총본산을 들어내야 한다”   편집국     <조선중앙통신>은 13일 논평…
편집국 2018-08-14
1862
북녘 북, "온 민족의 기대를 저버려서는 안된다"
북, "온 민족의 기대를 저버려서는 안된다"   편집국     <우리민족끼리>는 13일 논…
편집국 2018-08-14
1861
북녘 북, 조국해방의 환희를 자주통일의 환희로 이어나가야 강조
북, 조국해방의 환희를 자주통일의 환희로 이어나가야 강조   편집국       <우리민족끼리>…
편집국 2018-08-13
1860
북녘 북, 일본의 재침위협 또다시 경고
북, 일본의 재침위협 또다시 경고   편집국     북은 최근 여러 언론매체를 통하여 노골화되고 있는 일본의 재침야망에…
편집국 2018-08-11
1859
북녘 <로동신문 사설> 나라의 전면적 부흥 위해 지방경제발전을 촉구
<로동신문 사설> 나라의 전면적 부흥 위해 지방경제발전을 촉구   편집국       …
편집국 2018-08-11
1858
북녘 북, 북남관계문제에 대한 부당한 간섭 배격
북, 북남관계문제에 대한 부당한 간섭 배격    편집국     <로동신문>은 10일 정세론해설에서 …
편집국 2018-08-10
1857
북녘 북, 일본의 풀루토니움은 또다시 핵재난 초래할 화근 주장
북, 일본의 풀루토니움은 또다시 핵재난 초래할 화근 주장   편집국       <로동신문>은 10일 논…
편집국 2018-08-10
인기게시물
노회찬 의원을 죽여서 이득보는 자들은?
북에서 벌어지는 혹심한 고온과 가물과의 싸움
재일 조선신보, 북남관계 현주소 진단
북, ”부르죠아민주주의는 가짜민주주의이다”
진보의 벗 주관, 엘에이 여러동포단체들, 정전협정 65주년 집회
북 역사학학회 성명, 독도는 영원히 우리의 것
한여름 평양녀성들의 멋부리기/울긋불긋 달린옷이 거리를 장식
최근게시물
북, 혁명가의 품성 - 높은 계급적 자존심
북, 미일관계는 “《혈맹》의 보자기로 감싼 주종관계”라고 주장
경제위기와 적페청산
시민사회, 양승태 사법농단 특별법 통과 촉구
[현장] “고용노동부는 지금 피흘리는 노동자들이 보이지 않으십니까?”
남북 적십자, “민족의 평화를 위하여”
김정은 위원장, 김영춘 조선인민군원수 영결식에 참가 [애도사 전문]
게시물 검색
Copyright ⓒ 2000-2018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