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륵교향악단의 111회 정기연주회 성황리에 진행 > 미주/해외/국제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우륵교향악단의 111회 정기연주회 성황리에 진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02-19 14:30 댓글0건

본문

 

 

우륵교향악단의 111회 정기연주회 성황리에 진행

 

 

펀집국

 

 

2월13일 저녁 8시에 재미동포전국연합회가 주최하는 우륵교향악단의 111회 정기연주회가 뉴욕 브로드웨이 67가에 있는 카프만 뮤직센타 머킨콘써트홀에서 유엔주재 조선대표부 성원들과 몰도바 벨라루씨 로씨야, 중국 우크라이나 등 여러나라 유엔관계자들 그리고 많은 우리동포들과 타민족형제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대하게 진행 되었다.

 

체감온도가 영하 30도까지 내려간 혹한 속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공연장을 찾아주어 연주회는 그야말로 대성황을 이루었다.

 

47명으로 구성된 우륵교향악단은 처음으로 스트라우쓰의 ‘봄의 소리’ 왈츠로 무대를 연 다음 조선음악 ’조선의 장군’ ‘발걸음’을 장쾌한게 연주한 다음 클라리넷협주곡 ’불타는 소원’의 선율이 절절하게 흘러 나왔다. 클라리넷 연주가 네그루타의 연주는 관객들의 심금을 울려주는 좋은 연주를 보여주었다.

 

올레그 네굴타의 협주곡에 이어 우륵교향악단은 차이곱스키의 교향곡 4번을 장중하게 애절한 표현으로 시종 혼연일체가 되어 어우러지는 연주를 해주어 관중들의 아낌없는 박수와 환호를 받았다.

 

지휘자 리준무는 시종일관 연주자들의 열정을 이끌어내며 조선음악의 우월함을 이곳 동포들과 타민족 형제들에게 유감없이 발휘하였다.

  

관중들은 곡이 끝날 때마다 열광적인 박수소리로 공연자들의 훌륭한 공연을 고무하며 축하하였다.  

                                    

이 자리에는 이 음악회를 주최해준 재미동포전국연합회의 윤길상회장과 원로들 그리고 많은 회원들이 참가하였다.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6-02-19 14:37:16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엘에이 동포들 비 속에서 95회 윤석열퇴진 침묵시위
4.13 이란 이스라엘본토 타격 - 더이상 참지않은 이란
미주동포들 태양절경축행사를 개최, 서로의 우애와 정을 돈독히 하다
대미추종은 제 목에 올가미를 거는 행위 강조
미국의 51번째 주 대한민국의 점령, 평정, 수복, 편입
주체기원의 탄생
[화첩] 위대한 전환과 변혁의 해 2023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로동신문] 4월 24일 (수)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 4월 23일 (화)
김여정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부장 담화 적반하장의 억지는 우리에게 통하지 않는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보도국 대외보도실장 담화
[개벽예감 582] ‘그림자 전쟁’은 끝났다
세대가 바뀌고 혁명이 전진할 수록 더욱 투철한 반제계급의식이 요구된다.
올해에 들어와 함경북도의 수천 명 녀맹일군들과 녀맹원들 중요전구들에 탄원
평안북도 구장군 상이공예작물농장에서도 기쁨속에 살림집입사모임 진행
백두에서 개척된 주체혁명위업을 완성해나갈 신념과 의지
[조선신보] 교육연구원 박영철과장과의 인터뷰
화성지구 2단계 1만세대 살림집에 입주한 시민들의 격정적 반향
미국 주도의 서방이 핵전쟁을 일으키기 직전 – 라브로프
Copyright ⓒ 2000-2024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