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의 진짜모습을 보았다 > 미주/해외/국제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조선의 진짜모습을 보았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02-10 10:15 댓글0건

본문

 

 

<우리민족끼리> 사이트는 <광명성-4>호 발사성공소식을 접한 재미동포가 쓴 글을 다음과 같이 소개하였다. 그 전문을 게재한다.

 


 

조선의 진짜모습을 보았다

 

 

재미동포  오 일 만

 

 

공화국의 인공위성발사소식을 들으니 조선의 뱃심에 다시금 탄복하게 된다.

 

사실 공화국이 <광명성-4>호의 발사성공소식을 세계에 공포했을 때 적대세력들은 얼마나 고아댔는지 모른다.

 

"강도높은 제재를 가하겠다", "혹독한 대가를 치를것"이라느니 뭐니 하며 유엔에 제소한다 어쩐다 하며 그야말로 초상난 집처럼 벅적 끓었다.

 

그러나 공화국은 그쯤한 것은 바람소리만큼도 여기지 않고 자기 계획대로 위성을 보란듯이 쏴올렸다.

 

일반적으로 주견이 강하다는 나라들도 처음에는 자기 결심대로 나가다가도 제국주의자들의 봉쇄와 제재에 못 견디어 나중에는 그들과 양보와 타협을 하는 것이 상례이다.

 

그런데 수십년째 제국주의자들의 봉쇄와 제재 속에서 살고 있는 공화국이 거기에 굴함없이 위성을 쏴올리고 싶으면 위성을 쏴올리고 핵을 가지고싶으면 핵을 보유하는 그 모습은 세상에 다시 없는 강대국, 대국의 모습이다.

 

 

 

 

 

 

정말이지 그 누구의 압력에도 굴함없이 자주적신념과 뱃짱, 대국적 자존심으로 나가는 공화국이야말로 존엄높은 백두산대국이다.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6-02-10 10:17:19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여기가 바로 사회주의리상촌입니다
품들여 준비하신 자료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13일(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5일(토)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23일(수)
유엔안전보장리사회는 한미합동군사훈련에 대한 제재결의안을 마련해야 한다.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6일(일)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3일(토)
자연박물관에 새겨진 불멸의 자욱
사람이 늘 공기를 마시듯이 해야 할 계급교양
온 나라 방방곡곡에서 답사행군대오가 백두산으로 달려온다
내용을 연구발취하면서 학습하여야 한다
계급교양의 심화이자 혁명진지의 공고성이다
흰눈에 담아보는 인민의 열망
[사진]수도 평양에 첫눈이 내렸다
일본이 추구하는 《반격능력》은 《선제공격능력》이다
인권유린자들과 반동적인 사회제도가 강요한 비참한 죽음
KCTV 조선중앙텔레비죤 보도(12월 2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2일(금)
Copyright ⓒ 2000-2022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