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근리 국제평화재단 정구도 이사장과의 간담회 > 미주/해외/국제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노근리 국제평화재단 정구도 이사장과의 간담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4-04-25 13:49 댓글0건

본문


노근리 국제평화재단 정구도 이사장과의 간담회

 

편집국

 

국제평화재단,  Action For One Korea, 한미인권연구소는48 저녁 6 30분에 LA용궁식당에서 9월에 한국에서 있을 국제평화회의를 동포 사회에 알리기 위해서 미국에 노근리 국제평화재단 정구도 이사장을 모시고  관심 있는 동포들이 모인 가운데 간담회를 했다.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회원들도 참석하여 한반도와 세계평화를 위해 일해 정이사장과  평화로운 세상을 바라며 참석한 동포들을 성원하였다.

 

지난 23 동안 한국의 민주화 운동과 미주동포들의 권익을 위하여 적극적으로 활동해온 한미인권연구소의 박상준 소장은 한반도에  전쟁의 위기감이 어느 보다 높은 지금 세계평화의 메카인 노근리 평화재단의 정구도 이사장님을 모시고 국제적인 평화운동과 노근리 평화재단의 활동에 대한 경험을 들어보게 것은 아주 시기적절하고 의미있는 일이라는 인사말에 이어 간담회는 노근리 비데오 감상, 노래, 시낭독, 환영사에 이어 정구도 이사장의 노근리사건 설명과 국제평화대회에 관한 소개, 질의응답, 감사패 증정, 사진촬영 등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no3.jpg

<평화의 찬가> 시낭독하는 정연진 AOK 대표

노근리사건이란 6.25전쟁이 일어난 1개월 후인 1950 7 25일부터 7 29일까지 4일간 충청북도 노근리에서 미군이 무차별적으로 폭격과 총격으로 피난민들이 대량 학살당한 사건이다. 사망자만 400명이었고 아이들과 여성들이 대부분이었다. 50년간이나 사건이 은폐된 상태에서 유족들은 말할 없는 아픔을 안고 맺힌 삶을 살아야만 했다.

 

쌍굴.jpg

노근리 쌍굴벽에 남아 있는 총탄 흔적

정구도 이사장의  설명으로 대부분의 참석자는 대충 알고 있던 노근리 사건의 전말을 상세히 수가 있었다.  과거 군사독재 기간에는

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가해자가 판치는 야만의 시대
종전이 선언되자면 적대시정책,불공평한 이중기준부터 먼저 철회/김여정 부부장 담화
조선로동당의 뿌리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계승본) 8권 제23장 3. 타향에서 봄을 맞으면서
조선을 리해한다면서 자신을 내세우는 무리
오산덕에 넘치는 해빛같은 미소
《뒤골목에서의 주먹자랑》
최근게시물
조선사람은 조선을 위한 애국을 하여야 한다고 하시며
절세의 애국자, 민족의 영웅
[담화] 세계최강의 자위적국방력을 보유한 우리 조국은 필승불패할것이다
[론설] 강국의 인민다운 기품과 인격을 지니자
절세위인의 위대한 헌신의 기념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과학원 신형잠수함발사탄도탄 시험발사 진행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0월 20일(수) ​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0월 20일(수)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0월 19일
재중조선인총련합회에서 학습토론회 진행
은혜로운 사랑속에 영웅으로, 세계《안마왕》으로 자랐습니다
밝고 창창한 사회, 전도가 없는 암담한 세상
Copyright ⓒ 2000-2021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