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알겠는가? > 미주/해외/국제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잘 알겠는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1-08-30 10:04 댓글0건

본문

잘 알겠는가? 

 

만일 자신의 생각이 과학과 다르다면 그 생각이 옳을 가능성은 0 이다.

자신의 생각을 즉시 고쳐쳐야만 한다. 과학을 배워야 한다.

 

자신의 생각이나 지향이나 립장이 조선과 달라도 마찬가지이다.

자신의 생각, 지향, 취향, 립장이 전부 잘못되고 글러먹고 악한것이다. 조선을 배워야 한다.

 

페이스북, 유튜브 등 SNS에 게시되는 글과 대글들에는 조선이 틀렸다, 혹은 조선이 싫다는 내용이 흔하다. 

 

① 이것들은 대부분 "나는 조선을 모른다, 나는 조선에 대한 허위보도, 거짓교육, 적대적인 프로파간다에 세뇌되여 있다"라는 자백이나 마찬가지이다. 기본적으로, 정확한 사실조차 모르는채 무슨 놈의 판단을 하는가?

또한 “나는 미국식 정치 경제 사회 문화를 절대기준으로 맹신하고  미국식과 다르면 무조건 적대하도록 훈련된 미친개이다.”라는 고백도 된다.

 

 

② 또한, 그 인간의 도덕관, 가치관이 잘못됨을 보여준다. "나는 진실, 정의, 도덕, 애국애족, 깨끗하고 떳떳하고 옳바르게 사는것 따위에는 전혀 관심이 없다. 나는 그저 잘 쳐먹고 잘사는것, 편리함, 안락함, 화려함, 물질적부를 최고의 가치로 여긴다. 내 멋대로 사는게 최고이다. 나는 리기주의자이다. 매국하면 어떻고 파렴치하면 어떠냐. 도둑질을 해도 돈만 많으면 제일이다. 이처럼 나는 도덕적으로 부패한 저질 쓰레기인간이다."라고 고백하는것과 똑같다.

.

잘 알겠는가? 

 


김웅진(재미동포)

[이 게시물은 편집국님에 의해 2021-08-30 10:05:17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조선의 평화구축노력과 대화를 위한 조건
바이든 행정부의 한반도 정책 전망과 문제점 : 북미 정치∙외교관계 조기 정상화 정책일 것인가? 반중국, 반북…
달라지는 조국의 모습​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4일(목) ​
사랑의 길
조국과 인민이 지켜보고있다
[론설] 당결정은 당적량심과 자각성을 가지고 헌신적으로 집행해야 한다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2일(목)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2일(목)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2월 1일
세폭의 붉은기를 더욱 세차게 휘날리리
[사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애국념원을 받들어 사회주의강국건설을 힘있게 다그쳐나가자
새 변이비루스 약 20개 나라와 지역에 전파
《싸드》기지에 대한 물자반입을 통해 알수 있는것은
더더욱 밝아지는 지하궁전, 나날이 젊어지는 지하평양
인민의 심장속에 영원한 태양의 모습
《민족의 운명이자 개인의 운명이며 민족의 생명속에 개인의 생명이 있다.》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2월 1일(수)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1월 30일
Copyright ⓒ 2000-2021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