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학교 유치원은 유치원도 아니란 말인가 > 미주/해외/국제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조선학교 유치원은 유치원도 아니란 말인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20-03-11 10:56 댓글0건

본문

“조선학교 유치원은 유치원도 아니란 말인가”日 사이타마, ‘재일 조선유치원’ 빼고 마스크 배포 논란


조정훈 기자

undefined


일본 내 ‘코로나19’ 확산에도 아베 정부가 소극적.방어적 대책으로 일관하는 가운데, 일본 지자체가 재일 조선유치원을 제외하고 마스크를 배포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일본 <사이타마신문>은 10일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시민들이 마스크를 구할 수 없자, 사이타마시 대책위원회가 시가 비축한 마스크 24만 매 중 18만 매를 아동클럽, 노인요양시설, 보육원, 유치원 등에 배포하기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여기에 재일 조선유치원은 제외된 것으로 알려졌다. 11일 김명준 ‘조선학교와 함께하는 사람들, 몽당연필’ 사무총장에 따르면, 사이타마 조선유치원 측이 마스크를 받기 위해 시청을 찾아갔으나, ‘조선유치원’은 해당하지 않는다는 답변을 듣고 발길을 돌려야 했다.


일본 정부가 재일 조선유치원에 대한 무상화 배제정책을 시행한 데 이어,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한 마스크 배포에도 차별하는 것. 사이타마 시의 사례만 알려졌을 뿐, 전국적으로 마스크 배포 차별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김명준 사무총장은 “국가와 지자체가 똘똘 뭉쳐 차별하는 것은 생명과 건강이 걸린 문제에서도 예외가 없다”며 “조선학교 유치원은 유치원도 아니란 말인가. 사람도 아니란 말이냐”고 일갈했다.


일본 지자체의 마스크 차별배포에 비영리민간단체 ‘김복동의 희망’은 재일 조선유치원 마스크 지원을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로 화물기 운항도 차질을 빚어, 한 달 이상 소요되고 있기 때문이다.


일본 내 ‘코로나19’ 확진자는 11일 현재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탑승자를 포함해 1천 278명이다.


[출처: 통일뉴스]

(제목 수정-오후 11시 10분)

[이 게시물은 편집국님에 의해 2020-03-11 11:08:29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금야강2호발전소 준공식 진행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1일(일)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0월 31일(토)
절대로 가리울수 없는 도발자의 정체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1일(일)
《우리》와 《나》라는 부름을 통해 본 두 사회제도
조중친선의 년대기우에 아로새겨진 빛나는 장​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30일(월)
평양시에서 보통강유보도개작공사 완공
[정론] 조국강산에 애국의 자욱 새기여가자
조선소식 동영상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1월 29일(일)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1월 28일(토)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29일(일)
자력갱생은 번영의 보검
장쾌함과 찬란함의 최고경지 - 백두산의 해돋이​
일심단결의 위력으로 혁명의 최전성기를 펼치시여
조선소식 동영상
[사설] 전당, 전민이 고락을 함께 하며 힘차게 전진하자
Copyright ⓒ 2000-2020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