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륵심포니 122회 정기공연 뉴욕에서 열릴 예정 > 미주/해외/국제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우륵심포니 122회 정기공연 뉴욕에서 열릴 예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9-09-06 09:15 댓글0건

본문


우륵심포니 122회 정기공연 뉴욕에서 열릴 예정

편집국


undefined
일년 수고의 결실을 거두어들이는 의미있는 계절에 뉴욕에서 활동하는 우륵교향악단이 122회 정기공연을 준비하고 동포들을 초대하였다.. 

리준무지휘자는 이번 공연에서 우륵교향악단과 지금 세계무대에서 활동하고 있는 강지선 바이올린연주자의 협연으로 다양한 우리 남북 조국의 음악과 모짜르트 컨체르토 5번, 심포니 40번을 선보일 것이라고 하였다. 그는 북을 적대시하는 정책으로 북의 음악을 들어보지 못한 미국인들과 일부 재미동포들이 북의 음악을 감상하며 그 아름다운 선율 만큼이나 평화를 사랑하는 북녘 동포들의 아름다운 마음과 활기찬 생활을 느끼게 되기를 바란다고 하였다.


다음은 리준무 지휘자의 초대의 말씀이다.

“공연의 계절이 다가 왔습니다. 뉴욕의 예술계의 많은 단체들이 준비하고  있는 것처럼 우륵심포니의 '가을의 문을 여는 공연'이 10월 5일로 다가오고 있습니다.

뉴욕 명문음대 메니스에서 새롭게 둥지를 펴고 그의 명성을 날리는 바이올린연주가 강지선선생을 이번 공연의 협연자로 초청하였습니다. 공연장에서 여러분께 인사드리겠습니다.”


undefined


[이 게시물은 편집국님에 의해 2019-09-06 09:33:13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연재4] 문재인 정부의 선택지: 민족공조냐, 외세공조냐?
김정은위원장, 최강의 우리식 초대형방사포 시험사격 성공
북, <강력한 자위적국방력이 있어 우리의 승리는 확정적이다>
[내 마음의 교향곡 7] 《김정일장군의 노래》
북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 담화, 미국의 북 인내심 시험은 끔찍한 후회로 이어질 것
조중동을 무조건 거부하자
까마귀 아무리 분칠해도 백로로 될수 없는 법
최근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2일(일)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2일(일)
[내마음의 교향곡 11] 노래속에 태여난 주체사회주의조선
김정숙 동지는 위대한 친위전사로 영생
【사진특집】대동강반에 펼쳐지는 휴일의 랑만
“북미 공동선언 이행하고 내정간섭 중단하라!”
[북 여행기] 재미동포 교사 이금주의 따끈따끈한 북이야기(3)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1일(토)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9월 20일(금)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9월 21일(토)
조미실무회담의 전망 - 조선의 승리는 확정적이다.
'노재팬'에 日실물경제 직격탄…韓 손님 '제로' 골프장도
Copyright ⓒ 2000-2019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