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그러진 한미동맹 > 미주/해외/국제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일그러진 한미동맹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국 작성일19-07-10 13:58 댓글0건

본문

일그러진 한미동맹


리준무(재미동포동부지역회 회장)



undefined



세상이 어떻게 돌아가는지도 모르고 
군사력이 북에 뒤쳐졌다고 히스테리적 앙탈을 부리는
시사해설가 군사전문가들!
이젠 품격도 버리고 
그 알량한 체면까지 죄다 버려버렸단 말인가!.

상전의 눈밖에 날까봐
가망도없이 희망도없이 부르짖는 ‘북핵폐기’ 
아침에도 ‘북핵폐기’ 저녁에도 ‘북핵폐기’!
날이면 날마다 앵무새마냥 떠들어봐도
그것은 시끄러운 잡소리일 뿐!

안보리가 수백번이나 울궈먹는 제재타령!
심심하면 한번씩 들먹이는 인권타령, 
이젠 솔직히 귀가 아프고 신물이 난다.

만리창공을 가르며 조선동해 목표물을
정확히 타격하였다는 조선의 이스칸다르!
막아낼 재간이 없다고 탄식하는 상전의 비명소리….
그래도 헛소리만 하는 식민지의 가련한 하수인들! 

이젠 정신차리고
뼈에 새기며 경청해야 하지 않겠는지..
김정은위원장의 불호령은 침략세력의 머리우에 떨어진 재기불능의 철퇴!!!

“미국의 대조선 적대시 정책과 핵 위협이 근원적으로 청산되지 않는 한
우리는 그 어떤 경우에도
핵과 탄도로케트를 협상탁에 올려놓지 않을 것’이라고
[이 게시물은 편집국님에 의해 2019-07-10 14:01:22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주체철학에 대한 옳바른 관점과 리해를 가질데 대하여
피로써 맺어진 전투적우의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0월 30일(금)
조선의 힘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0월 27일(화)
금야강2호발전소 준공식 진행
조선로동당의 인민대중제일주의사상과 정치​(1)
최근게시물
수령에 대한 충실성을 신념으로 간직한 전사
당의 령도력과 전투력을 백방으로 강화하시여
[사설] 수도당원사단 전투원들의 투쟁정신을 따라배워 80일전투에서 빛나는 승리를 이룩하자
로동당의 은덕으로 끝없이 넘쳐나는 복받은 인민의 환희
광명과 암흑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23일(월)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1월 22일(일), 11월 21일(토)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22일(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1월 21일(토)
최정예수도당원사단의 영웅적위훈은 우리 당력사에 길이 빛날것이다
[정론] 평양은 뜨겁게 포옹한다
주체의 최고성지 금수산태양궁전광장에서 수도당원사단 전투원들의 충성의 보고모임 진행
Copyright ⓒ 2000-2020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