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여성의 날, 역사왜곡 시도하는 일본 규탄 기자회견, > 미주/해외/국제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세계 여성의 날, 역사왜곡 시도하는 일본 규탄 기자회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4-03-11 12:19 댓글0건

본문

000938123.jpg

가주한미포럼은 지난 38일 세계여성의 날을 맞아, 엘에이 글렌데이 중앙공원에서 12개 타커뮤니티 단체들과 함께 공동기자회견을 주최하여, 여성인권과 평화를 위하여 끔찍한 고통을 이겨내신 우리 할머니들을 영웅으로 선포하는 뜻깊은 자리를 마련하였다. 

중앙공원에 있는 평화의 소녀상2013730일 엘에이 글렌데일시 중앙공원 앞에 해외 최초로 세워진 것으로 보통 위안부 소녀상으로 불린다. ‘평화의 소녀상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 제국주의에 의한 성노예 희생자들을 추모하기 위해 세운 것이다. 

그러나 일본은 평화의 소녀상 설립 이후 노골적으로 역사왜곡을 시도하고 있다. 이러한 일본의 반역사적 작태에 대응하여 31일 공동기자회견은 매우 뜻깊은 자리가 되었다. 

재미일본계 단체인 NCRRJACL-샌퍼난도 밸리 챕터, 그리고 중국계 단체인 C,A,C,A - 샌개브리얼 밸리 지부와 2차세계대전 추모비 중미 협회, 아르메니아 전국 위원회 글렌데일 지부, 글렌데일 시 여성지위 위원회 위원, 타이 커뮤니티 개발센터, 필리핀 여성인권단체인 가브리엘라 및 어펌, 가주간호사협회, 한민족여성세계네트워크, 3.1운동 여성동지회 등이 참석해서 글렌데일 시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하여 역사왜곡을 시도하는 일본을 규탄하고, 일본군 성노예 문제를 조속히 해결할 것을 촉구하였다.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4-03-11 12:20:06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월 30일(토)
[성명]바이든정부는 대조선친선정책을 시급히 마련해야 한다.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월 30일(토)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월 29일(금)
력사의 분수령에서 더 높이 울린 이민위천의 선언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월 29일(금)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월 27일
최근게시물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2월 27일(토)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2월 26일
우리는 새 승리의 종착점을 본다
[론설] 산림복구전투는 조국의 부강발전과 후손만대의 번영을 위한 최대의 애국사업
지방경제발전의 본보기로 흥하는 일터
[사설] 혁명적인 사상공세로 기적과 위훈창조의 불길을 더욱 세차게 일으키자
사회주의큰집을 떠받드는 사람들 (1)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2월 26일(금)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2월 26일(금)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2월 25일
혁명적인 사상공세로 최후승리를 앞당겨나가자
50년전에 비해서 지금의 음악은 어떻습니까?
Copyright ⓒ 2000-2021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