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U-20 여자 월드컵 4강 진출 > 미주/해외/국제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북, U-20 여자 월드컵 4강 진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4-08-17 10:31 댓글0건

본문

 

북, U-20 여자 월드컵 4강 진출 

 

동포들 “잘한다 조선!”, “이긴다 조선!”

 

 

김수경 기자

 

카나다에서 진행중인 U-20 여자 월드컵 8강들의 경기가 오늘(16일) 시작되었다. 북의 선수들이 오후 5시에 토론토내셔널축구장에서 미국을 상대로 경기를 하였다. 이날 경기는 전반전 시작 6분 가량 지난 후 미국에게 1골을 허용하여 0대1로 지고 있었으나 후반전에 들어 미국의 반칙으로 북의 선수가 페널트 차기를 성공시켜 1대1 동점으로 90분 경기를 마쳤다.

 

그 후 이어진 전후반 각15분 씩의 연장전에서도 승부가 나지 않아 승부차기를 하였다. 승부차기에서 북의 김철옥 골키퍼가 미국 선수들이 차넣은 공 5개 중 1개만을 허용하고 나머지 4개를 막아낸 결과 3대1로 북이 승리하였다.

 

 이날 경기장에는 비가 왔지만 동포들이 비옷을 입고 앉아서 “잘한다 조선”, “이긴다 조선”등을 외치며 뜨겁게 응원을 하였다.

 

경기 전반을 통해 볼 때 북의 선수들이 경기의 주도권을 가지고 진행하였고 이는 승리로 이어졌다. 이날 경기에서 승리하였으므로 북 팀은 사실상 4강 진출권을 딴 것이며 오는 20일 오후5시 몽톤 경기장에서 결승 진출권을 놓고 21일 벌어지는 강호 나이제리아와 강호 뉴질랜드와의 경기 승자와 대결하게 된다. 결승진출권을 쟁취하면 24일 몬트리얼에서 오후7시 최종 결승전에 임하게 된다. 한편 오늘 경기를 한 독일과 카나다의 결과는 2대0으로 독일이 이겼다.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4-08-17 12:59:44 새 소식에서 복사 됨]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게시물
가해자가 판치는 야만의 시대
종전이 선언되자면 적대시정책,불공평한 이중기준부터 먼저 철회/김여정 부부장 담화
조선로동당의 뿌리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계승본) 8권 제23장 3. 타향에서 봄을 맞으면서
제국주의지배체계의 붕괴는 력사의 필연이다
진실보다 더 강위력한 무기는 없다.
조선을 리해한다면서 자신을 내세우는 무리
최근게시물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 조국의 자주적통일을 이룩할데 대하여 하신 말씀
[론설] 덕과 정으로 따뜻한 사회주의대가정, 약육강식과 반목질시로 차디찬 자본주의암흑사회
국방발전전람회 련일 성황리에 진행
《인민이 있어 당도 있고 조국도 있다.》
조선은 자주권수호의 본보기이다 자주의 강국으로 존엄높은 우리 공화국에 대한 세인들의 경탄의 목소리가 끝없…
재중동포들 조선로동당창건 76돐을 뜻깊게 경축
온 나라가 당중앙과 사상과 뜻, 행동을 같이하는 하나의 생명체로 되게 하자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10월 15일(금)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10월 15일(금)
유투브로 보는 조선중앙텔레비젼 보도 10월 14일
[동영상] 화보《조선》주체110(2021)년 10월호 외 3
순간에 찾아주신 부족점
Copyright ⓒ 2000-2021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