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해외/국제 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미주/해외/국제 목록

Total 1,938건 1 페이지
미주/해외/국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938
시정연설에서 천명된 사회주의강국건설구상
시정연설에서 천명된 사회주의강국건설구상  《자주의 길에 변영과 승리가 있다》 김지영기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최고인민회의 제14기 제1차회의…
편집국 2019-04-15
1937
김수복 선생의 ‘북의 과학기술정책’ - 북의 과학농사(2)
북 과학농사의 현장 김수복 선생의 ‘북의 과학기술정책’ - 북의 과학농사(2) 김수복 6.15뉴욕지역위 공동위원장    …
편집국 2019-04-10
1936
김수복 선생의 ‘북의 과학기술정책’ - 북의 과학농사(1)
북은 과학농사를 어떻게 하고 있나 김수복 선생의 ‘북의 과학기술정책’ - 북의 과학농사(1)   김수복 6.15뉴욕지역위 공동위원장&…
편집국 2019-04-09
1935
과감히 끊어내야 할 외세공조
과감히 끊어내야 할 외세공조 리준식(재독동포)       온 세상이 주시하는 조선의 자력갱생   진…
편집국 2019-04-09
1934
미국동포들 태양절 107돌 축하모임 진행
미국동포들 태양절 107돌 축하모임 진행 편집국       미국동포들이 엘에이에서 7일 오후 3시 태양절 107돌을 기…
편집국 2019-04-08
1933
20세기의 기적, 세금없는 나라에 대한 이야기 ​
20세기의 기적, 세금없는 나라에 대한 이야기 ​   리상명(재카나다동포)        요즘 나…
편집국 2019-04-02
1932
[일화] 한 재미동포음악가를 높이 평가​
[일화] 한 재미동포음악가를 높이 평가​   편집국           온 겨…
편집국 2019-03-29
1931
〈세계휘거선수권2019〉렴대옥, 김주식선수 인터뷰
〈세계휘거선수권2019〉렴대옥, 김주식선수 인터뷰 기대와 사랑에 보답하여 세계급의 선수로   조선신보 정용근, 사진 로금순기자   …
편집국 2019-03-29
1930
제재와 봉쇄, 조선에는 통하지 않는다/력사가 말해주는 조미관계해법
제재와 봉쇄, 조선에는 통하지 않는다/력사가 말해주는 조미관계해법   조선신보 강이룩 기자       제…
편집국 2019-03-29
1929
"우리말사전에 깃든 사연"
"우리말사전에 깃든 사연"   위찬미 기자     남녘에서 대중을 상대로 하는 정부…
편집국 2019-03-28
1928
재뉴질랜드동포협의회, 김현환신임회장에게 축하인사
재뉴질랜드동포협의회, 김현환신임회장에게 축하인사   재미동포전국연합회       재미동포전국연합회는 지난…
편집국 2019-03-28
1927
계승발전되는 북과 베트남의 친선관계
계승발전되는 북과 베트남의 친선관계   편집국   김정은위원장은 지난 3월 1일부터 베트남 시민들의 열광적인 환영을 받으며 웬 푸 쫑 베트남…
편집국 2019-03-26
1926
통일트랙터 보내기사업, 미주동포 참여
통일트랙터 보내기사업, 미주동포 참여   편집국       2차 북미정상회담이 미제의 강도적 요구로 합의…
편집국 2019-03-25
1925
우륵심포니 121회 정기공연에 초대
우륵심포니 121회 정기공연에 초대   편집국       리준무 우륵심포니 단장이 이끄는 우륵심포니가 1…
편집국 2019-03-25
1924
[진실5] 민족통신의 만행을 고발한 독자의 글
[진실5] 민족통신의 만행을 고발한 독자의 글   재미동포전국연합회         재미동포…
편집국 2019-03-22
인기게시물
Open Letter to the UN Security Council Members
[사진] 제30차 만경대상국제마라톤대회
[진실5] 민족통신의 만행을 고발한 독자의 글
US Ground-Based Interceptor Successfully Destroys ICBM in Te…
트럼프씨, 졸라게 혼날 것 같다
[성명] 미국은 요격미사일실험이 아니라 대화를 위한 행동을 해야한다.
북, " 제일 아름다운 처녀"
최근게시물
[제목으로 보는 노동신문] 4월 21일(일)
조선의 비핵화에 목을 메는 대한미국은 리비아로 부터 교훈을 얻어라!
김정은위원장이 러시아 푸틴대통령에게 보낸 답전 전문
"민심의 버림을 받은자들의 유치한 변명"
북, 정신적 자양분이 된 사랑의 교육지원금
북 외무성 최선희 제1부상, 볼튼을 규탄
[사진으로 보는 노동신문] 4월 20일(토)
게시물 검색
Copyright ⓒ 2000-2019 KANCC(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All rights reserved.
E-mail:  :  webmaster@kancc.org